정폴블로그

환영합니다

롯데캐피탈 인터넷즉시대출 정말 무직자도 가능할까요?





살다보면 여러가지 위기를 맞을 수 있는데요. 가장 위기가 되는 것은 역시 건강 또는 돈 문제일거라 생각됩니다.

건강문제 역시 병이 발병되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되니 결국 돈문제가 가장큰 위기라고 할 수 있는데요.

이런 문제를 자력으로 해결될 수 있다면 좋겠지만, 위기로 다가온 문제는 내가 해결하기 어려운 것들이죠.
롯데캐피탈
이럴때 대출을 신청하게 되는데요. 신청이 가능한 곳은 여러군데가 있습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1금융권에서 심사를 거쳐 돈을 빌리는 방법이지만, 조건이 다소 까다롭죠.

그래서 2금융권 상품을 많이 이용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오늘은 2금융권에서도 롯데캐피탈의 인터넷즉시대출이라는 상품을 이야기할까합니다.

인터넷으로 신청이 가능한 상품이라 무서류 무방문으로 가능하다는 점 꼭 숙지하시길 바랍니다.








롯데캐피탈 인터넷즉시대출 조건은 어떻게 될까요?

 

  • 신용카드 납부실적 또는 국민연금 및 건강보험 납부조회가 가능한 자.

 

위의 조건에 맞는다면 신청이 가능한데요. 신용카드 납부실적, 국민연금 및 건강보험 납부조회가 가능해야되기때문에

비록 무서류, 무방문이지만 무직자, 주부분들은 조금 힘들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지만 조건이 다소 완만하기때문에 신용등급 7 ~ 8등급 이상인 분들도 이용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이 등급에 속하신 분들은 연체기록과 부채여부 같은 것을 꼼꼼히 체크하셔서 신청해보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아무리 완만하다고 해도 연체기록과 부채여부는 대표적인 부결사유에 해당하기때문입니다.

 

한도 및 기간 방식, 금리는 어떻게 될까요?

 

  • 한도는 100만원 ~ 최대 2,500만원
  • 기간은 1 ~ 5년
  • 방식은 송금식
  • 금리는 12.0% ~ 24.9%
  • 상환방법은 원(리)금균등분할상환

 

한도는 최대 2,500만원까지로 신용등급에 따라 한도가 차등적용 되겠지만, 무서류 무방문으로 인터넷으로 신청가능한데도

상당히 넉넉한 한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기간은 1 ~ 5년으로 자유롭게 기간이 선택가능한 것으로 보이구요.

 

대출방식은 송금식인데. 송금식이란 신청하시고 승인이 되시면 계좌로 돈을 보내주는 방식입니다.

금리는 12.0% ~ 24.9%로 신용등급별로 차등적용됩니다.

취급수수료는 없지만, 중도상환수수료는 0% ~ 2.5%로 금리 및 약정기간에 따라 차등적용 됩니다.

연체이자율은 20.0% ~ 27.9%로 고객별/기간별로 차등적용되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상환방법은 원(리)금균등분할상환인데, 원금균등분할상환, 원리금균등분할상환의 차이점은

원금은 원금만 균등하게, 원리금은 원금과 이자를 균등하게 매달 납입하는 방식입니다.

매달 조금씩 원금을 상환하기때문에 매달 내야하는 금액은 조금 부담되지만, 만기일에는 원금을 조금씩 갚아나갔기때문에

부담이 상대적으로 적게드는 방식입니다.

 

따라서 상환방법과 기간은 본인에게 맞는 것을 선택하시구요. 능력에 따라 잘 선택하셔서 되도록 연체기록이 생기지 않도록해야합니다.

연체기록이 생긴다면 다른 금융상품을 이용할때도, 현재 이용하는 금융상품에 대해서도 불이익이 생길 수 있기때문입니다.

  • 여신 심사를 통한 대출실행 결정은 회사가 하며, 당사 여신규정 및 고객님 신용도에 따라
    대출이 거절될 수 있습니다.
  • 고객님께서는 대출계약 체결전에 상품설명과 약관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과도한 빚, 고통의 시작입니다.

대출
오늘은 롯데캐피탈 인터넷즉시대출에 대해 이야기해보았습니다.

인터넷으로 편하게 무서류 무방문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강점이었구요. 최대 한도가 2,500만원이었으며,

최장 5년까지 가능하다는 점 꼭 숙지하셔서 이용하시길 바랍니다.

참고로 인터넷으로 이용하기때문에 공인인증서는 필수라는 점까지 잘 숙지하셔서 금융상품 이용시 도움이 되길 바라겠습니다.








Updated: 2017년 7월 21일 — 4:27 오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정폴블로그 © 2017 Frontier Theme